고려일광사 자유게시판

글에 등록에 대한 기본 에티켓을 지켜 등록을 부탁드립니다.

법구경 범지품 37장

작성자
admin
작성일
2021-03-20 13:15
조회
3
다섯가지 생사의 길을 이미 건너
더 이상 태어날 곳을 알지 못하며
번뇌가 다하여 남은 것이 없다면
그를 구도자라 한다.